길벗·이지톡

도서 자기계발 비즈니스/직장/조직

스치는 일상을 빛나는 생각으로 바꾸는 10가지 비밀!

GUCCI, 인천공항, 삼성, LG전자, 서울시 캠페인의 브랜딩 전략을 맡은 최고의 크리에이티브 디렉터가 좋은 기획을 위한 일상의 습관들을 정리했다. 새로운 아이디어를 얻기 위해 먼 여행을 떠나지 않고도 관찰, 대화, 독서, 영화, 글쓰기, 쇼핑같이 익숙한 생활 영역들에서 힌트를 얻는 방법을 소개한다.

 

생각이 막혔을 때 어디서부터 떠올려야 할까? 어떤 책을 읽어야 하고 어떻게 내 것으로 소화할 수 있을까? 셜록 홈즈 같은 관찰력을 나도 기를 수 있을까? 《기획자의 습관》은 크리에이터들의 고민에 대한 나름의 대답을 담았다. 신제품 론칭 카피나 사은품 선정, 인테리어 디자인 및 홍보법을 포함한 철저한 실전기획 사례와 창세기, 니체, 데카르트, 움베르트 에코의 인문학을 넘나들며 가보지 않은 생각의 세계로 종횡무진 뻗어가는 재미를 선사한다.

목차

Part 1. 기획자의 생활습관

1 생활의 발견

엣지 오브 투모로우

 

2 관찰의 힘

기획력의 두 가지 원천 | 아파하는 자기를 보는 것 | 은하계를 넘어 여행하기 | 사진의 시대 | ‘핫플레이스’의 성공 비결? | 사진으로 본질에 다가선다 | #해시태그에는 단서가 있다 | 미스터리 쇼핑 | 대화 엿듣기 | 아담에게 사과를 파는 법 | 거리의 소음에도 정보가 있다

 

3 정리력

정리가 필요한 이유 | 기록은 책상에서만 하는 게 아니다 | 팩트와 크리에이티브 구분하기 | ‘미팅’으로 기획을 시작할 때 : 컨택 브리프 | 여럿이 아이디어를 나눌 때 : 크리에이티브 브리프 | 이메일과 파일 제목도 습관이다


Part 2. 기획자의 공부습관

4 공부는 노력이다

그래서 외국어가 중요하다 | 낙타와 사자와 어린아이처럼

 

5 讀, 나의 독서 이론

‘남아수독오거서’라는 신화 | 제대로 된 한 권에 집중한다 | 책은 서점에 가서 고른다 | 추천사를 읽지 않는다 | 완독 콤플렉스를 버린다 | 연필이 필요하다 | 좋은 책은 일단 사둔다 

 

6 話, 대화의 격률

대화의 숨은 뜻 | 기획자의 대화술 : 자비의 원리 | 상대의 말을 놓치지 않으려 노력한다 | 언어가 아닌 것에 주목한다 | 인터뷰 | 그라이스의 ‘대화의 격률’

 

7 作, 표현 학습법

기억은 기획의 바탕이 된다 : 에빙하우스 망각곡선 | 입 밖으로 꺼내라 | 텍스트를 삼키는 법

글쓰기의 영도(0°) | 글은 일단 쓰고 본다 : SNS 글쓰기

 

Part 3. 기획자의 생각습관

8 생각의 두 관점

크리에이터 vs 전략가 : 코기토에서 코기타무스로

 

9 발상의 힘

“최고의 컨셉을 만드는 비법은 무엇인가요?” | ‘Why’라는 문제 | ‘What if’라는 관점 | 멋진 생각은 분명 어딘가에 있다 : 키워드 추출법 | 코카콜라와 평창 동계올림픽 : 광고 상상법

 

10 천 개의 눈, 천 개의 길

Enough is not Enough | 의미의 이면합의 | 좋은 영화는 세 번 이상 본다 | 다르게 말하기 | ASICS | 가급적 아침 미팅을 잡지 않는다

더보기접기

저자

ㆍ지은이 최장순

저자소개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지난 10여 년간 GUCCI, 인천공항, 태영건설, CJ, 삼성, LG, 현대자동차, CU, 롯데시네마, 마켓컬리 등 국내외 유수 기업의 브랜드 전략 및 철학, 브랜드 경험 디자인, 인테리어, 커뮤니케이션, 마케팅, 브랜드 매니지먼트 연간 자문 등 기업에 필요한 브랜드 솔루션을 제공해 왔다.

플러스엑스 전략 총괄 이사를 역임하면서 텐센트비디오, 왕이카올라, 알리페이의 BX 전략을 설계했으며, 뱅크샐러드, 스푼라디오 같은 전도유망한 스타트업의 리브랜딩 전략을 수립했다.

브랜드는 공동체에 기여해야 한다고 믿는다.

이력

 -엘레멘트(LMNT) 대표

-전 플러스엑스(PlusX) 전략총괄이사

-고려대학교 언어학 전공

-기호학과 철학을 공부했다.

저서

 《본질의 발견》(2017), 《의미의 발견》(2020)


연관 프로그램

아래 프로그램은 길벗출판사가 제공하는 것이 아닙니다.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정보를 안내해 드리니, 지원이 필요하면 해당 프로그렘 제작사로 문의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