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 검색어

최근 검색어

도서 인문/교양 심리
일, 관계, 삶의 과부하 속 내 마음 회복수업 사실은, 많이 지쳐 있습니다
정 가
14,800원
출 간
2020-03-02
지 은 이
로라판더누트립스키
옮 긴 이
문희경
I S B N
9791165210670
분 량
248쪽
난 이 도
관계없음

 ‘왜 이렇게 다 버겁지?’ 상시적인 긴장과 불안을 넘어 무기력에 빠져드는 우리를 ‘과부하’에 걸린 상태로 진단하며 구체적인 마음 처방을 내리는 책이다. 정신적 외상치유의 세계적 권위자이자 30년간 전쟁, 병원, 교도소, 학교, 기업, 학대피해자그룹 등 곳곳의 현장에서 상처받은 개인과 조직의 심리자문을 해온 저자는, 우리 삶의 생각지도 못한 측면에서 각종 과부하가 스며들고 있음을 밝힌다. 미치게 바쁜 일상의 부작용부터 인간관계의 상처까지 공감 가득한 사례와 뼈 있는 웃음을 주는 카툰이 곁들여진 이 책은 이미 힘든 일상에 부담을 더하지 않고도 시선의 초점을 돌리는 것만으로 변화의 시작이 가능함을 알려준다.  

1장. 나는 지금 어떤 상태일까? ― 과부하의 여러 모습

우리는 갖가지 일상에서 과부하를 경험합니다.

불안에 사로잡히거나, 두려움에 압도되기도 하며, 깊은 무기력 속에 허우적대기도 하죠.

당신이 겪는 과부하의 모습을 알아볼 수 있습니다.

 

2장. 내가 지친 진짜 이유 ― 스미는 영향, 숨겨진 원인 

넘치는 일과 의무 외에 나도 모르게 흡수되는 부담들을 아시나요? 

외로움이 유전자에 미치는 영향, 성실함이 주는 스트레스 등 의외의 이유들이 밝혀집니다. 

 

3장. 해결책 ― 적을수록 좋다

세상살이에 노출될수록 마음에 상처가 쌓입니다. 여기서 우리의 목표는 

자신을 약하게 만드는 일을 적게 하고, 지탱해주는 일을 많이 하는 것입니다.

 

4장. 집중이 안 되는 나 ― 의도 없는 행동은 차라리 하지 마라

도망치고 싶고 작은 결정조차 지칠 때 

일상을 단순하게 만드는 의도의 힘을 설명합니다. 

 

5장. 혼자라고 느끼는 나 ― 현재에 머무는 순간 무언가 달라진다

감당하기 힘든 상황에서 결국 혼자라는 느낌을 받기 쉽습니다. 

이럴 때 외로운 어둠으로 빠져들지 않을 방법을 소개합니다. 

 

6장. 집착하는 나 ― 어쩌면 답은 내 바깥에 있다 

‘나 원래는, 예전에는 이런 사람이었는데’라는 생각은 불안을 자극합니다.

단지 시선의 초점을 돌리는 것만으로 과부하를 해소할 방법이 있습니다. 

 

7장. 무기력해진 나 ― 최소의, 그러나 효과적인

그냥 피곤한 정도가 아닌 사실상 ‘아무것도 못 하겠다’ 싶은 감각이 들 때 

무너지지 않는 한계선을 만들어주는 장입니다. 

 

8장. 멈춰야 할 때를 선택하기 ― 지속가능한 내 일상을 위하여

타인의 투사나 제한 때문에 더는 내가 원하는 모습으로 살 수 없다면 

지금 상태를 계속할 것인가, 멈출 것인가 판단할 차례입니다.

ㆍ지은이 로라판더누트립스키
지은이 소개
정신적 외상치유 분야의 전 세계적 권위자로, 30년 이상 세계 각지의 개인과 단체가 그의 심리 자문을 받았다. 외상관리협회(The Trauma Stewardship Institute) 설립 이사이자 만성적인 스트레스와 무기력 등 마음에 피해를 일으키는 과부하(Overwhelm) 문제를 연구하였으며, 동시에 사회정의 운동에 참가했고 제도적 억압과 해방 이론에 관한 주제로 강연했다.

ㆍ옮긴이 문희경
옮긴이 소개
KAIST에서 물리학으로 학사, 석사, 박사 학위를 받았습니다. 예일대학교 의과대학 정신과 박사후 연구원, 고려대학교 물리학과 연구교수, 컬럼비아대학교 의과대학 정신과 조교수를 거쳐, 현재 KAIST 바이오및뇌공학과 교수로 재직 중입니다.
우리 뇌가 어떻게 선택을 하는지 탐구하고 있으며, 이를 응용해서 로봇을 생각만으로 움직이게 한다거나, 사람처럼 판단하고 선택하는 인공지능을 연구하고 있습니다. 쓴 책으로는 정재승의 과학 콘서트(2001), 열두 발자국(2018) 등이 있습니다.

필요한 자료를 선택하세요.

추천도서